회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최종편집 : 2019.9.7 토 17:24
> 뉴스 > 의정
     
이병도시의원 직장맘 소통 토크콘서트 패널로
직장맘과 직장대디를 위한 정책에 고민하고 지원할 것이라 밝혀
2019년 08월 14일 (수) 03:45:58 조충길 기자 cck3326@hanmail.net
   
이 병 도 시의원
(더불어민주당, 은평 2선거구)
보건복지위원회 부위원장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이병도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은평2)은 지난 17일(수) 오후 7시 30분 서울혁신파크 다목적홀에서 열린 ‘직장맘 소통 토크콘서트’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서북권 직장맘지원센터에서 준비한 토크콘서트로 ‘직장맘 정책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자와 현장에 참석한 직장맘ㆍ직장대디들이 겪고 있는 고충을 이야기하고 정책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자리로서, 정춘숙 국회의원, 이병도 시의원등이 패널로 참가해 당사자들의 궁금증과 제안 내용에 답하고 소통하는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콘서트에서는 직장맘ㆍ직장대디의 고충 해소를 위한 다양한 정책 아이디어들이 나왔는데, 한 직장맘은 “아이를 키우는 부모들은 양육방법이나 아이의 발달상황을 체크하는 방법에 대한 교육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끼고 있지만 직장에 다니는 부모들은 여러 가지 여건상 교육받을 수 있는 상황이 안 되는 경우가 많다.
때문에 아이에게 발달장애나 그 밖에 다른 장애가 있어 치료가 필요한데도 이를 인지하지 못하거나 늦게 발견해서 어려움을 겪게 되는 경우가 있다”면서, “인터넷이나 현장 강의를 통해 직장에 다니는 부모들이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제도가 마련되었으면 좋겠다”는 제안을 했다.
이병도 의원은 “좋은 제안이라고 생각한다”며, “서울시에서 시행하는 사업 중에 임산부와 영유아 건강돌봄을 위해 간호사가 방문해서 모성 건강, 아이 성장발달 관리, 부모교육 등 전문서비스를 제공하는 ‘서울아기 건강첫걸음’이라는 사업이 있다. 이와 연계해 부모교육을 강화하고, 온라인 자료도 만들어 배포하면 좋을 것 같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이 의원은 “서울시에서는 현재 우리동네 키움센터를 신설ㆍ확충하고 있는데 촘촘한 온마을 아이돌봄 체계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서울시에는 온마을아이돌봄협의회가 설치되었고, 자치구 협의회도 구성되고 있으며, 더 나아가 마을 단위로 아이돌봄협의회가 만들어지면 지역 내 자원을 활용하여 돌봄 수요에 대응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면서, “이러한 서울시의 노력과 사업이 이루어지는 과정에서 아이돌봄 품앗이가 함께 논의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직장맘들이 일과 가정 및 육아를 병행하면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고 이를 해소하기 위해 서울시와 국가 차원에서 다각적으로 노력을 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체감할 만큼 와 닿는 정책들이 많지 않은 것이 사실”이라며, “오늘 콘서트를 통해 현장에서 직장맘ㆍ직장대디들의 고충을 공유하고, 제안된 다양한 아이디어를 국회의원, 시의원, 실무책임자 입장에서 각각 정책이나 제도에 반영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된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도 일과 가정을 병행하는 직장맘ㆍ직장대디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정책이 무엇인지 계속해서 듣고 고민하고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이런 소통의 자리가 많이 마련되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병도 의원은 지난해 10월  온마을 아이돌봄에 대한 제도적 지원을 내용으로 하는 「서울특별시 온마을아이돌봄 지원에 관한 조례」를 대표발의하여 현재 시행 중이며, 일ㆍ생활균형 환경 조성을 위한 체계적 지원방안 구축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가칭)「서울특별시 일ㆍ생활균형 지원 조례안」을 준비 중이다.
조충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은평타임즈(http://www.ep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시 은평구 녹번동 199번지 3층 302호 | 대표전화 : 02)383-6175
등록번호 : 서울,아52544 | 등록년월일: 2019. 08. 08 | 편집인 : 조충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경기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충길
Copyright 2007 은평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times.co.kr